봄맞이할인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빙어축제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방역완료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가을맞이 할인 이벤트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TRAVEL
벧엘펜션 주변의 명소와 여행지를 안내해 드립니다.

Travel Info
Bethel Pension
ㆍㆍㆍ
01. 후포항 선수포구
강화도 동막해수욕장 인근에 위치한 선수포구는 강화도에서 가장 큰 포구로 알려져 있다. 공식 명칭은 후포항으로 바뀌었지만 여전히 선수포구로 더 많이 불리고 있다. 주변에 전등사와 동막해수욕장이 있으며 강화도 주위로 해안을 따라 한바퀴 일주할 수 있는 해안 도로드라이브 코스는 연인들의 데이트코스로도 유명하다. 특히 해질녘 선수포구에서 동막해수욕장으로 가는 길은 낭만적인 일몰 풍경으로 잘 알려져 있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1.7km 자동차로 약 3분
02. 동막해수욕장
동막해변은 백사장과 울창한 소나무 숲으로 둘러쌓여 천혜의 자연경관을 자랑하고 있으며, 밀물 시에는 해수욕을 즐길 수 있고, 썰물 시에는 갯벌에 사는 여러가지 생물들을 관찰할 수 있다. 물이 빠지면 끝없이 펼쳐진 갯벌이 드러나면서 조개, 칠게, 고둥, 가무락 등 다양한 바다 생물들을 관찰할 수 있어 가족단위의 여름휴양지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인근에는 분오리 돈대, 함허동천 시범야영장 및 정수사 등의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11.79km 자동차로 약 20분
03. 민머루해변
강화도의 서편 바다 위에 길게 붙어있는 작은 섬 석모도에 위치한 해변이다. 백사장의 길이가 약 1km 정도 펼쳐진 곳으로 해수욕과 서해 바다의 아름다운 석양을 조망할 수 있으며 갯벌체험도 가능하다. 물이 빠지면 약 1km 정도의 갯벌이 나타나는데, 갯벌의 감촉이 부드럽고,조개, 게 등 갯벌에 서식하는 생물을 관찰할 수 있다. 맨발로 갯벌에 들어갈 수도 있지만 발을 다칠 수 있으니 장화나 여분의 신발 등을 미리 준비하는게 좋다. 인근에 어류정항, 장곳항 등이 있어 배를 타고 바다낚시를 즐길 수 있으며, 신라 선덕여왕때 창건하였다는 보문사와 마애석불이 있어 연중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기도 하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22.82km 자동차로 약 36분
04. 석모도 미네랄온천
보문사, 민머루해수욕장, 석모도수목원과, 휴양림 인근에 위치한 석모도 미네랄 온천은서해바다를 바라보며 지평선으로 넘어가는 석양을 감상하며 온천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해풍과 햇빛이 그대로 몸으로 전해져 몸과 마음의 안정을 취하기에 좋다. 천수는 460m 화강암 등에서 용출되는 51℃ 고온의 미네랄 온천수를 인위적소 독 정화없이 원수로만 사용하고 있으며,칼슘과 칼륨, 마그네슘,염화나트륨 등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온천수의 각종 미네랄 성분은 아토피피부염, 건성 등 피부 개선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피부에 쉽게 흡수되어 미용과 보습, 혈액 순환을 돕고, 관절염과 근육통 등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22.82km 자동차로 약 36분
05. 보문사
새벽 동틀 무렵에 듣는 절 앞바다의 파도 소리와 눈썹바위의 마애관음보살상은 예로부터 내려오는 강화 8경에 드는 명승지로 꼽혔다. 번잡한 도심을 벗어나 서해바다의 비릿한 냄새를 머금은 바람을 맞으며 보문사에 오르면, 인천시기념물 17호로 지정된 수령 약 600여 년이나 된 향나무가 절 마당에 늘 은은한 향을 머금고 있다. 향나무 뒤에는 어부가 건져 올렸다는 전설이 있는 23나한님이 모셔져 있는 자연석으로 되어있는 거대한 석실이 있다. 눈썹바위의 마애석불은 절마당에서 약 8분 정도 올라가면, 서해 바다의 경치와 시간이 맞는다면 석양까지 볼 수 있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23.38km 자동차로 약 37분
06. 평화전망대
강화평화전망대는 강화도 최북단인 양사면 철산리 민통선 지역에 세워졌다. 한강과 임진강, 예성강 물줄기가 서해와 만나는 강 같은 바다를 사이에 두고 북한과 마주한다. 물길의 너비는 불과 2~3km 안팎이다. 헤엄쳐 건널 수 있을 만큼 가깝지만, 이곳 수역은 아무도 다가갈 수 없는 육지의 비무장지대(DMZ)와 같다. 이런 까닭인지 주변을 아무리 둘러봐도 어선 한 척 눈에 띄지 않는다. 맑은 날엔 북한 송악산과 개풍군 들판, 집이 옹기종기 모인 마을이 망원경 없이도 선명히 보인다.
(자료출처 : 대한민국 구석구석 - korean.visitkorea.or.kr)
→ 펜션에서 약 30.37km 자동차로 약 52분